오늘 이창 띄우지 않음
LG디스플레이, 터치 센서와 배선을 LCD 내부에 배치해 녹색기술인증 획득
  • 2021-12-30
  • 박종배 기자, jbpark@elec4.co.kr

탄소배출량 7,000톤 및 희소금속 인듐 사용량 68% 줄여
 
LG디스플레이(대표이사 사장 정호영)가 친환경 터치 기술인 AIT(Advanced Incell Touch)로 국가 공인 녹색기술인증을 획득했다고  밝혔다. 산업통상자원부가 AIT 기술을 혁신적이면서도, 에너지와 자원을 효율적으로 활용하는 친환경 기술로 평가한데 따른 것이다.

LG디스플레이가 독자 개발한 AIT 기술은 터치 센서와 배선 등을 LCD 내부에 넣어 얇고 가벼우면서도 터치 성능을 높인 것이 특징으로 전자칠판, 키오스크, 사이니지, 자동차 등 프리미엄 터치 LCD 제품에 폭넓게 사용된다.
 


특히, 기존 터치 패널을 LCD 위에 덧붙이는 공정을 없앨 수 있어 제조 과정을 단순화하고 부품 수도 절감할 수 있다.
 
AIT 기술을 공정에 적용한 결과, 매년 소나무 약 5만그루를 심는 효과인 7,000톤의 탄소배출량과 희소금속인 인듐 사용량을 최대 68% 줄였다.
 
김창곤 LG디스플레이 회로알고리즘연구담당은 “AIT 기술처럼 탄소배출량과 희소자원 사용량을 지속적으로 감축할 수 있는 혁신적이고 친환경적인 기술 개발에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앞서 LG디스플레이는 2014년부터 기후변화에 대응하기 위한 전담 조직을 구성하고 지속적인 환경 투자를 통해 탄소배출량 감축, 수자원 보호, 폐자원 재활용 등 지속 가능한 성장을 위한 활동들을 지속해오고 있다. 올해 7월부터 정부의 2050 탄소중립 정책에 적극 동참하기 위해 파주, 구미 등 국내 모든 사업장 사무동과 마곡 R&D동에서 신재생에너지로 생산된 전력을 사용 중이며 향후 일부 생산 현장까지 확대할 계획이다.

 

<저작권자(c)스마트앤컴퍼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디스플레이   #센서   #전력  

  •  홈페이지 보기
  •  페이스북 보기
  •  유투브 보기
  • 100자평 쓰기
  • 로그인

세미나/교육/전시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