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나이더, 가트너 선정 2022 공급망 관리 상위 25위 기업서 2위 기록해
  • 2022-06-21
  • 박종배 기자, jbpark@elec4.co.kr

슈나이더 일렉트릭(한국지사 대표 김경록)이 2022년 가트너가 선정한 ‘공급망 선도 상위 25개 기업(Gartner Supply Chain Top 25)’에서 2위를 차지했다.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7년 연속 공급망 상위 25개 기업 목록에 올랐다. 올해는 두 계단 상승한 순위로 공급망을 강화하기 위한 지속적인 투자와 노력의 결과를 보여줬다.

이번 수상은 공급망 중단이 장기화된 해에 이루어진 결과다. 전 세계 및 산업 전반의 기업들은 제한된 인력 가용성, 원자재 및 전자 제품의 부족 및 운송 문제에 직면하면서 COVID-19 팬데믹의 영향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다. 기업들이 공급업체 네트워크의 견고성을 재고하고 우선 순위를 조정 및 강화하며 지역 역량을 늘리는 것이 중요하다.

가트너는 글로벌 공급망 혼란 속에서 공급망 관리의 우수성을 입증한 기업 선정했다. 심사 결과는 재무 물리적 자산 수익률 및 매출 증가를 포함한 재무 지표, ESG 조치를 포함한 기업의 사회적 책임, 가트너 내부 전문가 및 업계 동료를 포함한 커뮤니티 의견 등 3가지 항목을 고려했다.

슈나이더 일렉트릭 글로벌 최고 공급망 책임자 무라드 타무드(Mourad Tamoud)는 "슈나이더 일렉트릭이 작년보다 성장해 높은 순위에 오르게 되어 매우 영광이다. 이번 평가를 통해 슈나이더 일렉트릭이 올바른 방향으로 나아가고 있다는 것을 증명 받았다.”고 말했다. 또한 ”공급망 개선에 대한 투자는 곧 사람과 4차 산업혁명에 대한 투자이며 이는 탄력성, 민첩성, 효율성 및 지속 가능성에 대한 구체적인 이점을 제공할 것"이라며 공급망 개선에 대한 지속적인 투자의 중요성을 강조했다.

이 밖에도, 슈나이더 일렉트릭은 2022년 초에도 가트너가 주최한 ‘2022 파워 오브 프로페션 공급망 어워드(Power of the Profession Supply Chain Awards)에서 프로세스•기술 혁신 부문 적응형 머신 러닝 드라이버가 공급망 부문에서 수상했다. 슈나이더 일렉트릭 플랫폼은 머신 러닝을 통해 실시간으로 재고 수량, 최소 주문 수량, 리드 타임과 같은 성능 관련 매개 변수를 최적화할 수 있다. 그 결과 비용을 1억 유로 이상 절감했다.

<저작권자(c)스마트앤컴퍼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스마트팩토리   #임베디드   #전력  

  •  홈페이지 보기
  •  트위터 보기
  •  페이스북 보기
  •  유투브 보기
  • 100자평 쓰기
  • 로그인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