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 삼성전자와 함께 양자보안 5G 스마트폰 출시해
  • 2022-04-20
  • 박종배 기자, jbpark@elec4.co.kr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유영상)이 삼성전자와 함께 양자보안 5G 스마트폰 ‘갤럭시 퀀텀3’를 출시한다고 밝혔다.  갤럭시 퀀텀3는 4월 22일부터 25일까지 사전 예약 후 26일 공식 출시된다.

스마트폰 금융거래가 활성화된 요즘, 양자암호로 서비스 앱의 로그인·인증·결제·잠금해제·OTP 생성에 이르는 과정을 보호받을 수 있는 갤럭시 퀀텀3는 안심에 안심을 더하는 솔루션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갤럭시 퀀텀3는 SKT가 선보이는 세 번째 양자보안 폰으로, 세계에서 가장 작은 크기(가로 2.5 x 세로 2.5mm)의 양자난수생성(QRNG·Quantum Random Number Generator) 칩셋을 탑재했다. 이 제품은 양자보안으로 서비스 앱을 보호하고 단말 외장메모리 데이터를 QRNG로 암호화하는 것이 특징이다.

특히 전작인 ‘갤럭시 퀀텀2’가 제공했던 양자보안 서비스의 편의성 및 적용 영역이 더욱 확대돼 T월드·T멤버십·11번가 등 SKT와 SK ICT 패밀리사들이 제공하는 서비스 앱들은 물론, 은행·카드·페이 등 금융 앱과 SNS·게임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서비스 앱에 양자보안을 제공한다.

또한 갤럭시 퀀텀3는 시리즈 최초로 고객들이 양자보안 서비스를 이용하고 있다는 것을 체감할 수 있도록 상태 바에 ‘퀀텀 인디케이터’를 제공한다. 퀀텀 인디케이터 알림 기능은 ON·OFF가 가능하며 알림 기능의 ON·OFF와 상관없이 QRNG 기능은 시스템 기본 동작으로 상시 유지된다.

1억800만 초고해상도 카메라, 6.7인치 대화면

갤럭시 퀀텀3는 출고가 61만8200원(VAT 포함)으로 유사한 가격대의 단말들과 비교했을 때 단말 자체의 경쟁력도 우수하다. 후면에는 중급 기종 중 최초로 1억800만 초고해상도 메인 카메라를 포함한 쿼드 카메라를, 전면에는 3200만 화소의 카메라를 탑재했다.

6.7인치 대화면과 120Hz의 주사율로 부드러운 화질을 제공하며, 동급 최강의 8GB의 RAM을 탑재했으며, 매끄럽고 빠른 실행속도를 자랑한다. 또한 최대 1TB까지 확장할 수 있는 외장 메모리의 경우 QRNG로 암호화되므로 인증서 등 중요한 데이터를 저장할 때 더욱 안심할 수 있다.

<저작권자(c)스마트앤컴퍼니. 무단전재-재배포금지>


#5G   #네트워크   #모바일   #보안   #빅데이터  

  •  홈페이지 보기
  •  트위터 보기
  •  페이스북 보기
  •  유투브 보기
  • 100자평 쓰기
  • 로그인

TOP